티스토리 뷰

매년 추운겨울 찾아오는 양력 2월14일 발렌타인데이는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에게 초콜릿을 선물하는 날입니다.

더불어 2월14일은 안중근 의사 사형선고일이기도 하죠.

최근 ㅇㅇ데이와 같은 기념일들이 점점들어나고있는데

발렌타인데이는 화이트데이와 더불어 오래된 기념일 중 하나라고 볼수있겠네요.

발렌타인데이는 3세기 로마시대부터 시작되는데 그시기에는 황제의 허락이 있어야 결혼이 가능했습니다.

발렌타인은 황제의 허락없이 결혼을 시켜준죄로 순교한 사제의 이름이며,

그가 순교한뒤 기념일로 정하여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에게 사랑을 고백하게 되었다고합니다.

최근에는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에게 주는것이 가장 주의미이기도 하지만

주변 친한 지인, 가족들을 포함하여 초콜릿이 아니더라도 사탕, 필요한 선물 등

여러 종류의 선물을 나눠받고 있습니다.

참고로 발렌타인데이라는 아주 행복한 기념일도 있는 반면에

2월 14일에는 안중근 의사의 사형선고일이기도 합니다.

안중근 의사는 우리나라의 독립을 위해 투쟁했던 위인으로

1909년 10월 26일 하얼빈역에서 이토 히로부미를 사살하고 경찰에 체포되었습니다.

그 후 일본 관헌에게 념겨져 일본감옥에 수감되었고,

1909년 2월 14일 재판에서 사형이 선고되었습니다.

 

잠시 무거운 얘기를 했지만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라는 말처럼

현재 너무나도 행복함을 느끼기도 힘들정도로

아무렇지 않게 지나가는 하루하루가

안중근 의사와 같은 나라를 빛낸 위인들이 있기에 가능한 것임을

우리는 기념일을 통해서라도 잊지않아야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146,205
Today
59
Yesterday
76
«   2020/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